尹대통령, 뉴욕서 ‘필즈상’ 허준이 교수 접견…“후학 양성에 중추적 역할 해달라”

2022/09/23 11:10 5.5K
尹대통령, 뉴욕서 ‘필즈상’ 허준이 교수 접견…“후학 양성에 중추적 역할 해달라”
윤석열 대통령은 22일(현지시각) 한국계 수학자 최초로 ‘필즈상’을 수상한 허준이 미국 프린스턴대 교수 겸 한국 고등과학원(KIAS) 수학부 석학 교수를 접견했다. 윤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우리나라 수학 발전과 후학 양성에 중추적 역할을 해주기를 당부한다”고 했다.
대통령실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윤 대통령이 뉴욕 한 호텔에서 허 교수를 만나 필즈상 수상을 다시 한번 축하하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크게 감동했고, 특히 한국에서 공부한 젊은 수학자의 수상이라 많은 이들의 자긍심을 높여줬다”고 했다.
윤 대통령은 또 최근 허 교수의 서울대 졸업식 축사를 언급하며 “허 교수가 청년들에게 들려준 진솔한 메시지에 공감한다”고 했다.
허 교수는 최근 모교인 서울대 졸업식 축사에서 “취업, 창업, 결혼, 육아, 교육, 승진, 은퇴, 노후 준비를 거쳐 어디 병원의 그럴듯한 1인실에서 사망하기 위한 준비에 정신 팔리지 않기를 바랍니다”라고 말해 화제가 됐다.
윤 대통령은 “허 교수와 같은 젊은 수학자들을 포함한 과학기술 인재들이 많이 나올 수 있도록 정부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테니 허 교수도 우리나라 수학 발전과 후학 양성에 중추적 역할을 해주기를 당부한다”고 했다.
대통령실은 “윤 대통령이 수학을 포함한 한국의 과학기술 인재 양성 방안에 대해 허 교수와 의견 교환의 시간을 가졌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