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與 원내지도부 인선 완료…정책위의장 성일종 유임

2022/09/22 20:02 3.1K
주호영, 與 원내지도부 인선 완료…정책위의장 성일종 유임
국민의힘이 22일 주호영 신임 원내대표 체제의 원내지도부 인선을 완료했다. 당 정책위의장에는 성일종 의원이 유임됐고, 정책위수석부의장에는 재선 류성걸 의원이 임명됐다. 새 원내대변인에는 초선 김미애 의원(부산 해운대을)과 장동혁 의원(충남 보령·서천)이 선임됐다.
국민의힘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새 원내대변인단을 비롯한 원내수석부대표단 인선을 의결했다. 이날 임명안은 각각 박수로 추인했다.
당 정책조정위원회에는 국회 상임위위원회 여당 간사를 맡고 있는 강기윤(복지위)·김정재(국토위)·박성중(과방위)·윤한홍(정무위)·이만희(행안위)·신원식(국방위) 의원 6명이 임명됐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의총에서 “전임 원내대표가 사임하면 원내부대표단도 전부 사임하고 재임명하는 절차를 밟도록 돼 있는데, 현재 정기국회 중이라서 정책위의장과 원내부대표단을 바꾸기 어려워 그대로 모시고 가려고 한다”며 성 의장을 유임한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당 안팎의 사정이 어렵다. 이럴 때일수록 전부 합심해 차분하게 위기를 극복해야 한다”며 “확인되지 않은 말도 많기에, 팩트를 철저히 확인하고 발언하는 게 좋겠다”고 했다.
주 원내대표는 “앞으로 국감이나 상임위 활동에서 이석하지 말고 끝까지 힘을 합쳐야 한다”며 “(민주당에) 숫자로 부족해 어려움이 많지만 최선을 다해주시길 부탁한다”고 말했다.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은 “민주당이 노란봉투법, 기초연금, 양곡관리법 등 다분히 포퓰리즘 내용이 핵심인 법안들을 국회에서 다룬다고 한다”며 “책임 있는 정부를 뒷받침하는 여당으로서 반드시 저지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정 위원장은 “무슨 대통령 부인의 패션이 어떻고, 방명록을 왼쪽에 쓰고 오른쪽에 쓰고가 문제가 되나. (방명록을) 왼쪽에 쓰는 정상이 수두룩하더라. 조문을 몇시에 가느냐, 좀 늦게 가느냐가 무슨 문제가 되는 건가”라며 “정기국회 때 그런 걸로 정쟁하고 국민 눈살 찌푸리게 해서야 되겠나”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