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총리, ‘영빈관 신축 김건희 여사 지시냐’ 질문에 “예산 그렇게 반영안돼”

2022/09/20 17:20 5.6K
韓총리, ‘영빈관 신축 김건희 여사 지시냐’ 질문에 “예산 그렇게 반영안돼”
한덕수 국무총리는 20일 대통령실이 철회한 영빈관 신축 계획이 김건희 여사의 지시에 따른 것이었느냐는 질문에 “예산이 그렇게 반영될 수 없다”고 말했다.
한 총리는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 질문 대정부질문에서 국민의힘 윤상현 의원의 관련 질의에 대해 이같이 답했다.
한 총리는 “그 일을 관장하는 분들이 예산적 차원에서 검토하고, 결론이 나면 행정부에서 예산을 편성하는 기관인 기획재정부 예산실과 충분히 검토해서 결정이 된다”며 “국회에 제출되면 상임위, 예결위, 본회의에서 다 검토를 거치는 과정이라는 것을 우리가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김의겸 대변인은 영빈관 신축 계획 철회 입장이 발표된 지난 16일 서면브리핑을 통해 “국민은 영빈관 신축이 누구의 지시인지 묻고 있고, 과거 김건희 여사가 ‘청와대 들어가자마자 영빈관 옮겨야 한다’고 말한 것을 기억하고 있다”고 지적한 바 있다.
한 총리는 영빈관 신축 사업을 숨기려 했느냐는 질문에는 “그런 의지는 없다. 어떻게 예산을 감히 숨길 수 있겠느냐”며 “국회 심의도 받고 감사원 심의도 받고, 예산이 집행되는 데 있어 실시간으로 모니터링이 돼 있기 때문에 그런 일은 있을 수 없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