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휴에 문 여는 서울시내 병원 1793곳, 약국 3435곳… ‘응급의료포털’ 확인하세요

2022/09/09 06:36 4.1K
연휴에 문 여는 서울시내 병원 1793곳, 약국 3435곳… ‘응급의료포털’ 확인하세요
서울시는 추석 연휴인 9~12일 문 여는 병·의원과 약국 총 5228곳을 지정·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응급의료기관 외 병·의원 1793곳이 환자의 일차 진료를 위해 응급진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이들 병·의원 인근 약국 3435곳이 연휴 기간에 문을 연다.
이밖에 서울 시내 응급의료기관과 종합병원 응급실 총 67곳은 평소처럼 24시간 운영한다. 당직의료기관과 약국은 운영시간을 확인하고 이용해야 한다.
연휴 기간 문을 여는 병·의원과 약국 명단은 서울시 및 25개 자치구 홈페이지와 ‘응급의료포털’, 스마트폰 앱 ‘응급의료정보제공(e-gen)’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번 없이 120(다산콜센터), 119(구급상황관리센터)로 연락해도 된다.
소화제와 해열진통제, 감기약 등 안전상비의약품은 편의점 등 7342곳에서 구매할 수 있다. 서울시 내 상비의약품 판매업소 현황은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안전상비의약품’을 검색하면 된다.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25개구 보건소 선별진료소도 정상 운영한다.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는 위탁의료기관 187곳도 연휴 기간 문을 연다. 접종을 원하는 시민은 ‘코로나19 예방접종 예약 누리집’을 통해 해당 의료기관에 예약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