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서하얀, 83kg→52kg 다이어트 비법 공개…"탄수화물 일절 안먹으려고"('서하얀')

[스포츠조선 고재완 기자] 가수 임창정의 아내 서하얀이 자신의 다이어트 비법을 공개했다.

서하얀은 6일 자신의 유튜브채널 '서하얀'에 '83kg→52kg 서하얀 다이어트 비법 대공개(식단 관리법, 다이어트 레시피, 인바디, 운동 루틴, 출산 후 다이어트)'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이 영상에서 서하얀은 "관리법이나 운동하는 방법에 대해서 물어보는 분들이 너무 많으시더라. 방법이랄게 거창하게 있는 건 아니지만, 나만의 루틴, 식단들, 운동 등등 자세하게 설명을 해드리겠다"며 "원하는 몸매에 맞춰서 운동을 다르게 한다. 요가, 인터벌 러닝, 개인 PT , 줄넘기 등 짧고 굵은 운동들을 하고 있다. 내가 좀 게을러졌거나 음식을 정말 많이 먹었을 때 채찍질을 해줄 선생님이 필요하다. PT, 요가 수업 들으러 가는데 PT는 복근 운동, 스쿼트, 등 이런 정말 힘든 운동을 하게 되고 나머지 시간에는 유산소나 클라이밍 타면서 하체운동을 하려고 한다"고 고 말했다.

또 "운동을 못하면 식단 조절을 한다. 아침은 간단하게 고구마 말랭이, 구운 계란, 미숫가루를 먹고 점심에는 미팅이나 회의 때문에 챙겨먹어야 한다. 탄수화물은 일절 안 먹으려고 노력하고, 고기는 왕창 먹고, 국물은 안 먹고, 야채 건더기만 주워먹는다. 저녁은 낫또를 좋아한다. 닭가슴살 소시지도 먹고, 닭가슴살로 만든 만두도 잘 나오더라"라며"밥이 너무 땡기면 귀리밥이나 곤약밥으로 죄책감을 덜 느끼게 한다"고 밝혔다.

끝으로 서하얀은 "출산 직후 100일 전에는 걸으면서 부기도 빼고 체력도 키우고 100일을 집에서 지냈다. 100일 이후 체력 먼저 기르려고 제주도 살때 '1일 1오름' 했다"며 "다이어트 보조제 도움 받으면서 20kg 감량해 겨우 50kg대가 됐다"고 덧붙였다.

고재완 기자 [email protected]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