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 세종대왕상 앞에서 분신… 중년 남성 중태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세종대왕상 앞에서 중년 남성이 분신해 중태에 빠졌다. 남성은 현재 병원으로 이송된 상태다.

4일 화재가 발생한 광화문광장에서 소방관들이 부상자를 구조하고 있다. /연합뉴스
4일 화재가 발생한 광화문광장에서 소방관들이 부상자를 구조하고 있다. /연합뉴스

경찰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4일 오후 8시 53분쯤 광화문광장에서 50대 남성 A씨가 분신을 시도했다. A씨는 부산 엑스포 유치 행사를 위해 세종대왕상 앞에 설치된 컨테이너 인근에서 몸에 불을 붙였다. 불은 컨테이너로 옮겨 붙었으나, 인근에 있던 행사 관계자에 의해 오후 8시 58분쯤 진화됐다.

A씨는 전신에 2~3도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된 상태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한다. 경찰과 소방 관계자는 “A씨 신원과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했다.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