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국 "유재석과 베스트 커플상 받아..줄 상이 그렇게 없었는지" ('짐종국')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김종국이 '2022 SBS 연예대상' 베스트 커플상을 받은 솔직한 심정을 전했다.

22일 김종국의 유튜브 채널 '짐종국'에는 '인생 첫 백화점 쇼핑...(Feat. 소야, 소미)'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김종국은 지난 17일 열린 '2022 SBS 연예대상'에서 받은 베스트커플상 트로피를 들어 올리며 "2022 베스트 커플상을 유재석 씨와 함께 받았다. 줄 상이 그렇게 없었는지.."라며 웃었다. 이어 "올해는 커플상이 아니고 진짜 커플이 돼야 할 텐데"라고 말했다.

이후 김종국은 "시상식 끝나고 회식을 했는데 하하, 양세찬이 코로나 때문에 못 나왔다. 어떻게 하다 보니까 내가 막내가 됐다"며 어이없어했다. 그러면서 "유재석, 지석진 다 가고 내가 남았다"며 "난 술은 안 마셨는데 전소민, 송지효 둘이 막... 그걸 내가 찍어놨어야 됐는데. 그래서 내가 목이 다 쉬었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