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영, ‘학비 6억’ 국제학교 아들 공개… “짠하면서 뭉클”

방송인 현영 인스타그램 갈무리
방송인 현영 인스타그램 갈무리

방송인 현영이 국제 학교에 다니고 있는 아들의 근황을 전했다.

현영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울 아들 많이 컸죠? 아이들 키우면서 운동 시켰을 때 점점 무언가를 이겨내는 게 느껴지면 그게 그렇게 기특하고 감동적이더라고요"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이어 "이제 의자도 놓고 스틱 잡고 저렇게 훈련을 받아요"라면서 "엄마 마음은 다 똑같겠죠. 뭔가 짠하면서 뭉클한 이 기분. Don't compare yourself to other. #운동 #육아 #육아소통 #육아맘 #현영"이라고 덧붙였다.

방송인 현영 인스타그램 갈무리
방송인 현영 인스타그램 갈무리

영상 속 현영 아들은 학교의 아이스링크에서 아이스하키를 타고 있는 모습이다.

어느새 훌쩍 커버린 아들의 늠름한 모습과 몰라보게 좋아진 스케이팅 실력에 현영은 기쁜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현영은 "엄마 마음은 다 똑같겠죠~~ 뭔가 짠하면서 뭉클한 이 기분"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현영은 수십억 원의 연 매출을 올리고 있는 의류 회사를 운영 중이다. 그는 지난 2012년 4세 연상의 금융업 종사자와 결혼해 1남 1녀를 두고 있다.

특히 그의 아들은 인천에 위치한 한 국제 학교에 재학 중이며, 졸업할 때까지 수업료가 6억원에 달하는 것이 알려져 화제가 됐다.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