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팔로워 증가율 9333% 실화? 조규성 ‘히트’ 쳤다, ‘GOAT’ 메시 팬 2500만명 더 생겼다

3�(한국시�) 카타르 �하 알��얀� �듀케�션 시티 스타디움�서 한국과 �르투갈� 경기가 열렸다. 한국� �르투갈� 2대 1로 역전승� 거뒀다. 경기 종료 후 팬들 앞�서 환호하는 조규성. 알��얀(카타르)=송정헌 기�songs@sportschosun.com/2022.12.03
3ì�¼(한국시ê°�) 카타르 ë�„하 ì•Œë�¼ì�´ì–€ì�˜ ì—�듀케ì�´ì…˜ 시티 스타디움ì—�ì„œ 한국과 í�¬ë¥´íˆ¬ê°ˆì�˜ 경기가 열렸다. 한국ì�´ í�¬ë¥´íˆ¬ê°ˆì—� 2대 1ë¡œ 역전승ì�„ 거뒀다. 경기 종료 후 팬들 ì•žì—�ì„œ 환호하는 조규성. ì•Œë�¼ì�´ì–€(카타르)=송정헌 기ìž�[email protected]/2022.12.03

‘월드컵 히트�품’ 조규성(24·전� 현대)� 2022년 카타르월드컵� 통한 소셜미디어(SNS) 팔로워 최고 �가율� 보� 주�공� �다.

3�(한국시�) 카타르 �하 알��얀� �듀케�션 시티 스타디움�서 한국과 �르투갈� 경기가 열렸다. 후반 �체�고 있는 호날�. 알��얀(카타르)=송정헌 기�songs@sportschosun.com/2022.12.03
3ì�¼(한국시ê°�) 카타르 ë�„하 ì•Œë�¼ì�´ì–€ì�˜ ì—�듀케ì�´ì…˜ 시티 스타디움ì—�ì„œ 한국과 í�¬ë¥´íˆ¬ê°ˆì�˜ 경기가 열렸다. 후반 êµ�ì²´ë�˜ê³  있는 호날ë‘�. ì•Œë�¼ì�´ì–€(카타르)=송정헌 기ìž�[email protected]/2022.12.03

22�(�하 한국시�) 베팅업체 ?베�시스(Wettbasis)는 �번 대회 전후 모든 선수들� �스타그램 팔로워를 조사해 발표했다. 그 결과, 조규성� 팔로워수가 1만1018명�서 287만명으로 늘면서 9333%� �가율� 보였다. �날 조규성� �스타그램 팔로워는 292만명�다.

아르� 야샤리(왼쪽). 로�터연합뉴스
아르� 야샤리(왼쪽). 로�터연합뉴스

스위스 매체 '20 minuten'� '리오넬 메시, 조규성, 아르� 야샤리� 공통�� 무엇�가'란 제하� 기사�서 "조별리그 가나전�서 � 골� 터뜨리며 눈길� � 한국 조규성� 팔로워수를 9000% �� 늘렸다. � 24세 선수는 보그지 한국�� �었다"고 전했다.

그�니트 샤카. 로�터연합뉴스
그�니트 샤카. 로�터연합뉴스

조규성� 지난달 24� 우루과�와� 조별리그 1차전 �후 전세계 축구 팬� 시선� 사로잡았다. 당시 후반 29분 �체투입� 뒤 경기가 �나� 조규성� 뛰어난 외모� 팬들� 환호했다. 팬들� 조규성� SNS� 몰려들었다. 정�� 지난달 28� 가나와� 조별리그 2차전�서 �었다. �날 선발 출전한 조규성� 한국 축구사를 다시 �다. 비� 경기는 2애3으로 패하긴 했지만, 0-2로 뒤진 후반 13분과 후반 16분 연� 헤딩 골� 터뜨렸다. 역대 한국� 월드컵 역사� 첫 한 경기 � 골� 터뜨린 선수로 탄�한 것.

리오넬 메시. AP연합뉴스
리오넬 메시. AP연합뉴스

그러� 팔로워수는 급격하게 많아졌다. K리그 ��왕� 해� 1만여명� 불과했� 팔로워수는 100만명� 넘겼다. 조규성� 지난 3� �르투갈과� 조별리그 최종전�서� 주목받았다. 골� 넣지 못했지만, 후반 20분 �체�� �리스티아누 호날�와� 언�으로 다시 팬들�게 어필했다. 당시 조규성� 호날��게 "빨리 사�드�� 밖으로 나가�"고 얘기했고, 호날�는 "네가 �관할 �� 아니다"�며 욕설� 섞어 짜�� 내는 장면� TV중계화면� �착�다. '슈�스타' 호날��게� 당당한 매력� 발산한 �분� 조규성� 팔로워수는 � 늘어났다는 분��다.

'20 minuten'� "�위 15명 중 스위스 선수 야샤리는 �르투갈� 1대6으로 완패할 때 잠� 모습� 드러냈� ��어씨만, �스타그램� 팔로워수가 335% �가했다"며 "아마 세르비아와� 조별리그 최종전� �난 뒤 그�니트 샤카와 함께한 장면 �분� 것�다. 주장� 샤카는 야샤리� 유니�� 입고 �즈를 취했다"고 설명했다.

'메호 대전'�서 승리한 메시는 팬� � 늘어났다. 월드컵 우승까지 달려가� 한 달간 팔로워수가 2500만명� 늘었다. 아르헨티나대표팀 선수들� �가� 팔로워수가 6000만명�었다는 걸 �안하면 메시� 새로운 팬� 41.7%였다. '20 minuten'� "메시가 우승 트로피를 들고 �� 사진� 당연히 신기�� 세웠� 것"��고 했다.

호날ë‘�는 ì�´ë²ˆ 대회 부진ì�˜ 늪ì—�ì„œ 허우ì �댔지만, 스타는 스타였다. 2200만명ì�˜ 팬ì�„ 모으며 네ì�´ë§ˆë¥´(1400만명)ì�„ í�¬ê²Œ 앞섰다. 김진회 기ìž� [email protected]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