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신'메시,PSG와 계약연장할것[英매체]

<저작권자(c) AFP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 AFP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축구의 신' 리오넬 메시가 파리생제르맹(PSG)와 재계약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22일(한국시각)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아르헨티나의 월드컵 우승 후 메시와 PSG간의 계약 연장에 대한 구두합의가 이뤄졌다. 하지만 아직 사인은 진행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당초 이번 시즌을 끝으로 데이비드 베컴이 구단주로 있는 메이저리그사커(MLS) 인터마이애미행이 유력하게 부각됐으나 이 또한 메시가 마음의 결정을 내리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다.

메시는 우승 직후 조국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팬들의 뜨거운 환영을 받았다. 결승전에서 치열하게 맞붙었던 음바페가 준우승의 아픔을 뒤로 한채 22일 소속팀 복귀를 앞두고 있는데 비해 메시는 이달 말 PSG에 복귀할 예정. 꿈의 월드컵 우승으로 '반박불가' 지구상 최고선수에 등극한 메시는 이번 시즌을 끝으로 자유계약(FA) 선수가 된다. 향후 그의 거취는 당연히 지구촌 팬들의 가장 큰 관심사다.

데일리메일은 '메시가 베컴의 인터마이애미 진출을 거절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1년 이상 PSG와 계약연장을 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다.

2021년 바르셀로나에서 PSG 유니폼을 입은 메시는 음바페, 네이마르와 함께 유럽에서 가장 강력한 공격라인업을 완성했고, 모든 대회를 통틀어 65골39도움을 합작했다.

카타르월드컵에서 메시는 7골3도움으로 골든볼, 음바페는 8골로 골든부트를 수상했다. 다시 보기 힘들, 아르헨티나와 프랑스의 역대급 결승전(3대3무)에서 음바페가 해트트릭, 메시가 멀티골을 터뜨리며 6골 중 5골을 기록했다. 전영지 기자 [email protected]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