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문아들’ 김범수, 현빈·손예진 축가 “광고 제품 받았다···어지간한 개런티 급”

‘옥탑방의 문제아들’ 가수 김범수가 현빈과 손예진 결혼식 후 받은 답례품을 공개했다.

21일 방영된 KBS2TV 예능 ‘옥탑방의 문제아들’(이하 ‘옥문아들’)에서는 가수 김범수가 등장했다. 축가 요청을 많이 받는 김범수는 친분이 없으면 축가 수락을 하지 않는다고. 그러나 현빈의 경우 드라마 OST를 두 번이나 맡았던 터라 내적 친밀감으로 축가를 수락했다고.

김범수는 “결혼식 때 정말 이게 현실인가 싶었다. 결혼식보다 시상식 같았다. 현실감이 없었다. 저쪽에서 감독님이 ‘컷’하고 외칠 거 같았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민경훈은 "그런 분들의 답례품은 뭐냐"라고 물었다. 김범수는 “확실히 사이즈가 다르시더라. 현빈이랑 손예진 씨가 광고계 블루칩 아니냐. 이분들이 나오는 광고 제품의 그것도 하이엔드 제품으로만 선물을 받았다. 정말 그 자체가 크리스마스였다. 어지간한 개런티였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email protected]

[사진] KBS2TV 예능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화면 캡처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