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딩엄빠' 서정희 딸 서동주 "부모 엄격해 고딩엄빠에 이입"

[OSEN=오세진 기자]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2’(이하 ‘고딩엄빠2’) 서정희 딸 서동주가 고딩엄빠 출연자에게 이입한다고 밝혔다.

21일 방영한 ‘고딩엄빠2’에서는 변호사, 작가 등 N잡러로 유명한 만능 프리랜서 서동주가 등장했다. 평상시 '고딩 엄빠'의 애청자라는 서동주는 사연자의 VCR을 보는 내내 격한 이입을 보이기도 했다.

특이점은 지금까지 등장했던 게스트는 대부분 부모의 마음에 공감하지만 서동주는 출연자, 즉 고딩엄빠의 마음을 이해했다. 서동주는 “저는 엄한 부모님 아래서 자라나서 고딩엄빠 마음에 더 공감하는 것 같다. 자식들 입장을 더 공감하게 된다”라고 말했다. 엄한 가정환경과 경직된 분위기 때문에, 그래서 누군가에게 의지하는 마음을 이해하는 것 같이 들린다.

이인철 변호사는 “미국에서 오래 사셨는데, 고딩엄빠 상황의 경우 미국에서는 어떻게 하냐”라고 물었고 서동주는 “미국에도 이런 ‘고딩엄빠’ 같은 내용의 ‘틴 맘’이라는 프로그램이 있다. 그런데 거기에서는 이런 경우가 굉장히 드물다”라고 말했다./[email protected]

[사진]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2’ 방송화면 캡처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