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진스 ‘하이프 보이’, 英 NME가 뽑은 올해 ‘베스트 K-팝’

뉴진스
뉴진스

올해 신드롬을 일으킨 걸그룹 ‘뉴진스’의 ‘하이프 보이(Hype boy)’가 영국 음악 매거진 NME가 선정한 최고의 K팝이 됐다.

20일(현지시간) NME가 공개한 '2022 K-팝 베스트 송 25'에서 뉴진스의 데뷔 앨범 '뉴 진스' 트리플 타이틀곡 중 하나인 '하이프 보이'가 1위를 차지했다.

NME는 뉴진스에 대해 "데뷔와 동시에 즉시 명성과 대중적 인지도를 얻는 K-팝 신인 그룹은 거의 없는데 그 가운데 하나가 뉴진스"라고 소개했다.

셀프 타이틀의 데뷔 앨범에 대해선 90년대 R&B의 영향을 받았다면서 티엘시(TLC), 엔 보그(En Vogue), 알리야(Aliyah) 같은 1990년대 R&B 그룹과 가수들의 노래와 스타일이 현대적인 취향에 맞게 변주됐다고 봤다. 그러면서 '하이프 보이(Hype boy)'에 대해 "3분 짜리 완벽한 팝이자 언제 어디서나 즐거움 주는 '2022 K-팝 베스트 송 25'의 무결점 우승 후보"라고 극찬했다. 뉴진스의 또 다른 데뷔곡인 '어텐션(Attention)'이 7위로 꼽았다.

이와 함께 NME는 그룹 '아이콘' 출신 비아이(B.I)의 곡으로 R&B 싱어송라이터 드비타(DeVita·조윤경)·미국 래퍼 솔자보이(Soulja Boy)가 피처링한 'BTBT', 그룹 '소녀시대' 멤버 겸 솔로가수 태연의 정규 3집 타이틀곡 '아이앤비유(INVU)', 그룹 '아이브(IVE)'의 '애프터 라이크(After Like)', 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의 '안티프래자일(Antifragile)'을 2~5위로 꼽았다.

특히 아이브는 또 다른 곡 '러브 다이브'를 6위, 르세라핌은 또 다른 곡 '임퓨리티스(Impurities)와 '피어리스(FEARLESS)'를 11위와 21위에 올렸다.

이밖에 빌리 '긴가민가요'(8위), 에이티즈 '사이버펑크'(9위), '트리플에스(tripleS)'의 첫 디멘션(유닛 형태)인 애시드 앤젤 프롬 아시아(Acid Angel from Asia)'의 '제너레이션(Generation)'이 10위권에 들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