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2′ 장윤정·김연자·진성 심사 기준 “노래·끼 기본… 인성도 중요”

장윤정, 김연자, 진성(왼쪽부터) 사진 제공=TV조선
장윤정, 김연자, 진성(왼쪽부터) 사진 제공=TV조선

‘미스터트롯2-새로운 전설의 시작’이 새로운 트로트 스타 발굴에 나선 가운데 마스터 3인방이 심사 기준을 공개했다.

심사위원 장윤정, 김연자, 진성은 21일 TV조선(TV CHOSUN) 새 예능 프로그램 '미스터트롯2-새로운 전설의 시작'(이하 '미스터트롯2') 측을 통해 지원자를 평가하는 기준을 밝혔다.

'미스트롯'과 '미스터트롯' 시리즈를 함께 한 장윤정은 이번 '미스터트롯2'에 대한 애정도 남달랐다. 장윤정은 "새로운 역사가 만들어지는 것이기 때문에 마스터들도 마음을 다해서 심사해야 한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이어 "'미스트롯1'부터 '미스터트롯1', '미스트롯2'까지 전 시즌을 함께 하며 수많은 참가자들을 만났다, 그들에게서 느끼고 배웠던 부분들을 이번 심사에 적용해보려고 한다"라며 "절실함, 눈빛, 개성 이 세 가지가 마음을 흔든다면 기꺼이 하트를 줄 생각이다"라고 심사 기준을 밝혔다.

김연자는 "'미스터트롯2'의 참가자는 노래와 끼는 기본"이라며 "대중들에게 노래를 통해 자신의 메시지를 잘 전달하는지, 얼마나 감동을 줄 수 있는지를 보려고 한다, 나아가서는 세계에 'K-트롯'을 널리 알릴 수 있는 큰 울림이 있는 분을 찾고 있다"고 말했다.

진성은 "어린 친구들에게 인성은 굉장히 중요하다, 진정한 가수가 되려면 인성이 바탕이 된 다음 노래가 있어야 한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그것이 완성되었을 때 국민들의 사랑을 받을 자격이 있다고 생각한다"라며 책임감이 담긴 심사 기준을 밝혔다.

‘미스터트롯2′는 ‘미스트롯’, ‘미스터트롯’ 시리즈의 네 번째 프로젝트다. 임영웅, 김호중 등 스타를 탄생시키고 국내 트로트 열풍을 이끌었던 만큼 이번에도 그만큼의 열기를 불러일으킬 수 있을지 주목되고 있다. 오는 22일 오후 10시 처음 방송된다.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