쥬얼리 출신 조민아, 6개월 소송 끝에 이혼... 아들 양육권 갖는다

그룹 쥬얼리 출신 방송인 조민아씨가 결혼 2년 만에 이혼한 것으로 21일 전해졌다.

조씨는 이날 소셜미디어를 통해 “6개월간의 소송을 마무리하고 강호(아들)는 내가 혼자 키우기로 했다”며 “많은 분께서 보내주시는 한결같은 응원과 사랑에 보답하는 마음으로 강호와 건강하고 행복하게 잘 살겠다”고 밝혔다.

조민아씨/소셜미디어
조민아씨/소셜미디어

이날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가정법원 가사3단독 김소영 부장판사는 최근 조씨가 남편 이씨를 상대로 낸 이혼 소송에서 화해권고결정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조씨가 아들에 대한 양육권을 갖기로 하고, 재산분할 및 위자료 관련 합의는 공개하지 않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씨는 이씨와 2020년 결혼했고, 이듬해 아들을 낳았다고 한다.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