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수 "현빈♥손예진 결혼식 고가 답례품 감동..축가 부를때 시상식 같아"(옥문아)

[OSEN=하수정 기자] ‘옥탑방의 문제아들’이 크리스마스 특집으로 꾸려진 가운데 ‘대한민국 보컬의 신’ 김범수가 출연해 선물 같은 라이브 메들리로 미니 콘서트를 선사했다고 전해져 화제다.

12월 21일 저녁 8시 30분에 방송되는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한 김범수가 최근 ‘세기의 결혼식’으로 화제를 모았던 현빈-손예진 부부 결혼식에서 축가를 부르게 된 비하인드를 전한다.

이날 김범수는 현빈♥손예진 부부부터 이병헌♥이민정 부부, 지성♥이보영 부부까지 전부 직접 축가를 불렀다고 밝혀 ’톱스타 전문‘ 축가 가수임을 입증해 모두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최근 현빈-손예진 부부의 결혼식 축가를 부르게 된 사연도 함께 전했는데, “'시크릿 가든', '하이드 지킬, 나' 등 현빈 씨가 출연한 드라마의 OST를 불러서 현빈 씨가 '내 배우'라는 느낌이 있었다”며 “현빈 씨한테 직접 전화가 와서 축가를 부르게 됐는데, 내 배우 같은 느낌 때문에 더 각별했었다”라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한 그는 현빈-손예진의 결혼식을 회상하며 “이게 현실인가 싶었다. 영화 속 한 장면에 잠깐 들어와 있는 느낌이더라. 웬만한 시상식 같았다”며 “왠지 어디선가 감독님이 ‘컷’을 외칠 것 같은 기분이 들었다”라는 생생한 후기를 전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한 김범수는 현빈-손예진 커플의 남다른 스케일의 답례품을 자랑했는데, “현빈, 손예진 씨가 광고를 많이 찍다 보니, 답례품도 하이엔드 라인의 제품들만 선물로 주시더라. 받고 나니 크리스마스 같더라”며 ‘세기의 부부’ 현빈-손예진다운 고가의 정성스러운 선물에 감동을 받았다고 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고.

또한 김범수는 이병헌-이민정 부부가 축가 답례로 직접 집에 초대를 해주었다고 해 관심을 모았는데, “함께 듀엣 축가를 불렀던 박정현 누나와 나를 집에 초대해주셨다”며 “축가를 불렀던 멤버들을 모아 하우스 파티를 크게 해주셨는데, 그것도 비현실적이었다”며 ‘톱스타 부부’의 통 큰 결혼식 애프터 파티 비하인드를 전해 흥미를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톱스타 전문’ 축가 가수 김범수가 전하는 ‘세기의 결혼식’ 현빈-손예진 부부의 생생한 결혼식 비하인드는 21일 저녁 8시 30분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 [email protected]

[사진]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