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호, ♥김지민과 진짜 내년 결혼? "'돌싱포맨' 올해 마지막"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개그맨 김준호가 공개 연애 중인 김지민과 내년 결혼을 암시했다.

20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는 '돌싱 송년의 밤'을 즐기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상민은 "2022년은 별 탈 없이 지나갔다? 지민이랑? 올해 안에는 아직 안 헤어졌다"며 김준호를 놀렸다. 또 탁재훈은 "앞으로가 문제지 뭐"라며 거들었다.

이에 김준호는 "내년에는 가야죠. 올해 마지막으로 보는 것 같다. 형님들"이라며 김지민과의 결혼을 암시했다. 이어 "여기 무슨 감옥이냐. 한 명씩 탈출하게"라며 웃었다.

탁재훈은 "나가면 사회생활 적응 잘해야 한다"며 너스레를 떨었고, 김준호는 "연락드리겠다"고 말했다. 그러자 탁재훈은 "난 이제 여기가 익숙하다"며 자포자기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email protected]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