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월드컵 스타' 조규성, 카리스마가 뭐에요? 헝클어진 머리에 애착 인형까지…인간미 넘치네!

[스포츠조선 이정혁 기자]'월드컵 스타' 조규성이 멍뭉미 넘치는 반전 매력을 '나 혼자 산다'를 통해 공개한다.

오는 23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는 '월드컵은 끝났어도 운동은 계속된다! 자취 3년 차 축구선수 조규성의 일상'이라는 제목으로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조규성은 "혼자 산 지 3년 정도 된 축구 선수조규성입니다"라고 자신을 소개, 화이트 톤의 깔끔한 인테리어로 꾸며진 집을 공개했다.

그러나 기상 직후 사정없이 헝클어진 머리부터 반전 매력이 시작됐다. 여기에 필드 위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반대되는, 애착 인형까지 있어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또 천하의 '조카 바보'로 다정다감한 면모까지 드러냈는데, 영상 속 두 아이는 조규성 큰 누나의 아들들. 저녁을 먹으며 조카들을 챙기는 조규성의 다정한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어 조규성은 "매년마다 행복감이 커지는 것 같다. 지금처럼만 행복하고 싶다"며 긍정 에너지를 전했다.

한편 조규성이 출연하는 '나 혼자 산다'는 오는 23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정혁 기자 [email protected]

사진 출처=MBC '나 혼자 산다'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