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장 따라나와”… ‘순정파이터’ 추성훈, 정찬성 외모 지적에 발끈

순정파이터
순정파이터

격투기 선수 추성훈이 정찬성의 외모 도발에 발끈한다.

21일 오후 10시 40분 처음 방송되는 SBS 예능 '순정파이터' 격투기 파이터 멘토를 맡은 추성훈, 김동현, 정찬성, 최두호가 시작부터 화끈한 첫 만남을 예고했다.

정찬성·최두호가 합세한 '슈퍼좀비' 팀은 "우리는 현역 파이터다"라며 자부심을 드러낸다. 추성훈과 김동현의 '섹시매미' 팀은 "현역은 아니지만 당신들보다 몸은 더 좋다"며 도발한다.

4인의 자존심 대결은 근육부터 나이 외모까지 이어진다. 외모 순위를 매길 때 정찬성이 외모 지적을 하자, 추성훈은 "너 당장 따라 나와"라고 발끈해 현장을 뒤집어 놓았다. MC 이용진은 "파이터들도 이렇게 유치하게 싸우시는지 몰랐다"며 웃음을 참지 못한다.

'순정파이터'는 격투기에 진심인 지원자들이 멘토링을 받으며 1인자로 거듭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