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브, 눈부신 비주얼… “신인상에 대상, 꿈 같다는 생각만”

아이브(보그 제공)
아이브(보그 제공)
아이브(보그 제공)
아이브(보그 제공)

그룹 아이브(IVE)가 매거진 커버를 장식했다.

20일 매거진 보그는 아이브와 함께한 2023년 1월호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는 각자의 개성이 돋보이는 시크한 블랙 의상을 입고 화면을 바라보며 독보적인 카리스마를 내뿜는 아이브의 모습을 담고 있다. 화보 속 아이브는 눈부신 비주얼과 흑백 사진이 주는 신비로운 분위기를 뽐내 감탄을 불러일으킨다.

특히 아이브는 화면을 뚫을 듯한 강렬한 눈빛과 표정 연기로 걸크러시 매력을 발산하는가 하면,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압도적인 포스로 팬들의 마음을 매료시켰다.

촬영 후 인터뷰에서는 최근 각종 시상식에서 신인상과 대상을 휩쓸며 '대세'의 위엄을 입증한 아이브의 진솔한 이야기가 이어졌다. 리더 안유진은 "현실감이 없다고 생각했다. 아이브의 이름이 불린 순간 그냥 꿈같다는 생각밖에 안 들었다"라며 대상 수상 순간을 회상했다.

가을은 "신인상과 대상을 함께 받으면서 스스로에게 다음 단계로 나아갈 준비가 되었는지 묻게 됐다"라며 "대상이라는 게 커리어의 목표가 될 수 있을 정도로 큰 상인데 감사하게도 단기간에 이룰 수 있었다, 그 상을 받았으니 여기서 끝이 아니라 앞으로 어떻게 나아가야 할지 생각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장원영은 "궁극적인 행복이 무엇인지 고민하고 있다. 제 직업은 사람들에게 에너지와 행복을 전달하는 일인데, 그러려면 먼저 저에게 해피 에너지가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최근 행복의 본질에 대한 답을 찾고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아이브는 최근 ‘러브 다이브’로 2022 멜론 뮤직 어워드(MMA 2022)에서 ‘올해의 베스트송’을, 2022 마마 어워즈(2022 MAMA AWARDS)에서 ‘올해의 노래’를, 2022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인 재팬 (2022 Asia Artist Awards In Japan)에서 ‘올해의 노래상’을 수상하는 등 총 6개의 신인상과 3개의 대상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