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이상화 몰래 '이것'까지? '유부남' 김풍도 헛웃음 터뜨려 ('강나미')

[OSEN=최지연 기자] 방송인 강남이 김풍과 실내 캠핑을 즐겼다.19일, 강남이 진행하는 유튜브 채널 '동네친구 강나미'에는 '하다하다 집에 캠핑장까지 차려버린 겁없는 남편 강나미(with 김풍)'이라는 제목으로 영상이 업로드 됐다. 이날 강남은 게스트로 만화가 김풍을 초대, 자신의 집으로 이끌었다. 김풍은 실외가 아닌 실내에서 오붓한 캠핑을 즐기는 것을 알고 기뻐했다. 그러자 강남은 "죄송한데 거기가 아니라 밖이에요"라더니 베란다로 김풍을 데리고 갔다.

베란다에는 텐트와 귀여운 소품 그리고 맛있는 음식이 준비되어 있었다. 이를 본 김풍은 강남에게 "상화님께서는 집에서 이렇게 하고 있는 거 이해하시니?"라고 물었다.

그러자 강남은 "빨리 끝내고 빨리 치워야지. (안 걸리면 없는 거니까) 우리가 촬영을 빨리빨리 한다"고 대답했다. 이는 이상화가 발견하기 전에 증거 인멸을 하겠다는 것.

둘은 고기를 구워먹으며 대화를 시작했다. 김풍은 "평소 '강나미'에서는 사람들이 어떤 콘텐츠를 좋아하냐"고 물었고, 강남은 "나를 좋아하는 게 아니라 상화 씨를 좋아해"라고 단호히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강나미' 제작진 측은 영상 끝부분에 "오늘은 그분 귀가 전에 촬영 잘 마쳤습니다"라는 자막을 달아 이상화가 돌아오기 전 강남의 계획대로 증거 인멸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한편 강남은 최근 다이어트에 실패한 사실을 알렸다. 그는 "아내에게는 제작진이 시켜서 먹은 거라고 얘기했다. 진정성 없는 다이어트 과정을 보면서 실망하셨을 구독자분들에게 사과하겠다"며 고개를 숙였다. 이후 구독자들에게 약속했던 천 만원을 유기견 센터에 기부하겠다고 선언했다.

/ [email protected]

[사진] '강나미' 방송화면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