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은, '♥윤남기' "첫 번째 결혼 전부터 비관적…결혼 안 하고 싶었지만" ('남다리맥') [종합]

[OSEN=김예솔 기자] 이다은이 결혼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19일에 유튜브 채널 '남다리맥'을 통해 공개된 '"결혼 안 하고 싶었어" 이제야 알게 된 다은의 비밀' 영상에는 이다은이 결혼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윤남기는 "다은이 말 실수를 모아놨다"라며 이다은이 하정우가 출연하는 영화 '터널'을 '매장'이라고 한 이야기와 고래밥을 돌고래밥이라고 얘기하는 등 다양한 말 실수를 적어놔 눈길을 끌었다. 이에 이다은은 "이렇게 적어두는 게 나를 정말 귀여워해서 적는 것 같다"라고 말했고 이에 윤남기는 "진짜 귀엽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다은은 "죄송한 말씀이지만 첫 번째 결혼하기 전에도 결혼에 대해서 비관적이었다. 결혼을 안 하고 싶은 사람이었다. 근데 벌써 두 번이나 했다"라며 "누군가에게 결혼을 추천한다면 남기 오빠 같은 남자면 하라고 얘기하고 싶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다은은 "다시 태어나면 어떤 일을 하고 싶나"라고 물었다. 이에 윤남기는 "자동차 디자이너를 하고 싶다"라며 "그때 마음 먹었으면 했을 수도 있다"라고 말했고 이다은은 "오빠가 했으면 정말 잘 했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다은은 "나는 의사를 해보고 싶다. 중학교때 외과의사가 멋있어보였다. 그래서 의학관련 다큐를 많이 봤다"라며 "너무 그런 걸 많이 보느라 수학 공부를 못해서 수학 점수가 안 나오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남기 역시 공감하며 "수학이 싫더라"라고 말해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다은은 "나는 1년을 넘게 살아도 오빠가 궁금하다. 나는 묻지 않아도 말을 하는데 오빠는 말을 아끼는 스타일이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다은과 윤남기는 MBN '돌싱글즈2'를 통해 만나 결혼을 했다. 두 사람은 지난 9월 결혼식을 올렸으며 최근 함께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 /[email protected][사진 : 남다리맥 유튜브 채널]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