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나연, 멤버 전원 재계약 비하인드 "다들 트와이스고 싶어해"

[OSEN=최지연 기자] 그룹 트와이스 멤버 나연이 재계약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 '매거진 코스모폴리탄 코리아'에는 '산타 할아버지 나연(NAYEON)이 소원은 꼭 들어주세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영상 속 나연은 "카메라도 엄청나게 수집하고 요리에도 엄청난 관심이 있어서 국이나 찌개 만드는 거, 약간 쌀에 집착하는 것 같다"며 "채영이한테 김치볶음밥을 만들어줬다. 좋아했다"고 알려 눈길을 끌었다. 이후 그는 "멤버마다 각자의 고민과 각자의 이유들이 다 달랐을 것 같기는 한데 공통적으로 뭔가 아직은 멤버들이랑 같이 하고 싶다는, 그래도 트와이스이고 싶다라는 생각이 다들 있었던 것 같다"라며 멤버들의 한 마음 재계약 의지를 드러내 관심을 모았다. 이를 본 팬들은 "너무 천사 그 잡채다…웃는거 보면 행복해져", "소소한 일상이야기가 많아서 좋네요", "세상에 어쩜 이렇게 귀여운 사람이 있냐고요.", "트와이스 백년 만년 함께 하자!" 등의 반응을 보였다.

/ [email protected]

[사진] '코스모폴리탄' 영상화면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