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가락 꺾였지만..." 황선우,'꺾이지않는 마음'으로 일궈낸 2연패 기적[현장인터뷰]

<저작권자(c) EPA
<저작권자(c) EPA

"경기 2시간 전까지도 포기할까 했는데…."

<저작권자(c) AP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 AP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괴력 레이서' 황선우(19·강원도청)이 투혼의 2연패 뒷이야기를 전했다.

출처=국제수영연맹
출처=국제수영연맹

황선우는 18일(한국시각) 호주 멜버른 스포츠앤드아쿠아틱센터에서 열린 2022년 국제수영연맹 쇼트코스 세계수영선수권 남자 자유형 200m 결선에서 1분39초72의 아시아신기록 및 대회신기록으로 파이널리스트 8명 중 가장 먼저 터치패드를 찍었다. 꿈의 2연패에 성공한 짜릿한 순간이었다.

<저작권자(c) EPA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 EPA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날 결선 무대에서 황선우는 8번 레인에서 물살을 갈랐다. 오전 예선에서 황선우는 1분42초44의 기록, 전체 26명의 출전선수 중 8위로 결선행 막차를 탔다. 예선 6위로 결선에 오른 '10대 라이벌' 다비드 포포비치(루마니아)가 바로 옆 7번 레인. 4번 레인엔 '도쿄올림픽 자유형 200m 금메달리스트' 톰 딘(영국)이 나섰다.

<저작권자(c) AP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c) AP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첫 100m 구간까지는 월드클래스 삼총사의 엎치락뒤치락 레이스였지만, 중반 이후는 완전히 황선우의 독주였다. 마지막 175m턴을 1분27초00, 1위로 통과했고 마지막 25m구간(12초72)까지 흔들림없는 12초대 기록을 유지하며 1분39초72. 나홀로 40초 벽을 깨며 대회 신기록, 한국신기록, 아시아신기록으로 1위에 올랐다. '부다페스트세계선수권 롱코스 200m우승자' 포포비치가 1분40초86으로 2위, '올림픽 200m 금메달리스트' 톰 딘이 1분40초86으로 3위에 올랐다.

2021년 아부다비쇼트코스세계선수권에서 첫 메이저 금메달을 획득한 황선우.AP연합뉴스
2021년 아부다비쇼트코스세계선수권에서 첫 메이저 금메달을 획득한 황선우.AP연합뉴스

황선우는 기록을 확인한 후 스스로도 믿어지지 않는다는 듯 양팔을 펼쳐들고 '오마이갓!' 포즈를 취했다. 이 기록은 파울 비더만(독일)의 2009년 쇼트코스월드컵에서 기록한 세계최고기록인 1분39초37, 야닉 아넬(프랑스)이 2012년 프랑스 쇼트코스선수권에서 기록한 1분39초70에 이은 세계에서 역대 3번째로 빠른 기록이다. 출국전 "카타르월드컵 대표팀 선수들처럼 '중요한 것은 꺾이지 않는 마음' 아니겠냐"며 2연패 의지를 드러냈던, 황선우의 시련을 이겨낸 눈부신 레이스였다.

황선우는 2연패 직후 소속사 올댓스포츠를 통해 전해온 영상 인터뷰에서 뒤늦게 부상 사실을 털어놨다. "예선 때 터치 부분에서 실수가 나와서 두 번째, 세 번째 손가락이 꺾이게 돼서 멍이 들고 많이 붓고 통증이 심했다"고 털어놨다. "제가 너무 아파하니까 코치님들도 '힘들 것같다'면서 출전을 만류하셨다. 경기 2시간 전까지도 포기할까 고민했는데 '예선 8위' 턱걸이로 결선에 올라가게 된 것이 기회라는 생각에, '참고 한번 뛰어보자'고 나선 게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 만족스러운 레이스였다"며 미소 지었다.

1년 전인 2021년 12월 18일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쇼트코스세계선수권에서 메이저 대회 첫 금메달을 목에 건 지 정확히 1년 만에 멜버른에서 꿈의 2연패에 성공했다. 다비드 포포비치, 톰 딘 등 월드클래스 라이벌들의 치열한 견제를 이겨내고 부상을 견뎌내며 챔피언 타이틀 방어에 성공했다.

황선우는 "멜버른 대회에서 또다시 금메달을 얻게 됐다. 작년 아부다비 쇼트코스 대회에 이은 2연패라서 오늘은 정말 제겐 뜻깊고 기분 좋은 날"이라는 소감을 전했다. "멜버른 경기장에도 한국 팬 분들이 많이 오셔서 응원해주셔서 힘을 얻었다. 한국에 계신 팬들께도 감사드린다. 많이 응원해주신 덕분이다. 조금이나마 보답해드린 것같아 기분이 좋다"면서 "앞으로도 더 좋은 모습, 더 좋은 성적을 보여주는 수영선수가 되겠다"고 약속했다. 전영지 기자 [email protected]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