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식인물고기 피라냐 천지 아마존강 '풍덩'→이시언, 씹다뱉는 전통음료에 '깜짝'('태계일주')[SC리뷰]

[스포츠조선 고재완 기자] MBC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이 기안84와 이시언이 피라냐 낚시 체험을 즐겼다.

18일 방송한 '태계일주'에서 기안84와 이시언은 아마존 강에서 낚시를 했다. 이들은 배에서 '식인 물고기'로 알려진 피라냐 잡기에 나섰다. 낚싯대로 잘 안잡히자 그물로 피라냐를 낚아 눈길을 끌었다.

낚시가 끝난 후 기안84는 "수영하고 싶다"며 배 옆으로 뛰어들었다. "수영해 강을 한 바퀴 돌았다. 이런 일이 인생에 또 있을까 싶다"며 아마존 강 수영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하지만 기안84는 체력이 떨어져 이시언이 탄 배를 잡았고 이시언의 배는 심하게 흔들렸다. 이에 이시언은 "그거(배) 잡으면 안 된다. 잡지 마라"라며 소리를 쳤다.

스튜디오에서 기안84는 "체력이 안 돼 물에 빠져 죽게 생겼는데, 잡지 말라고 하면 어떡하냐"며 섭섭해하기도 해 웃음을 줬다.

기안84는 아마존강에서 또 배에 매달려 "여기 악어는 없냐. 악어 있으면 진짜 X된다. 피라냐는 걱정 안 되는데 악어가 걱정된다"며 소리를 질렀다. 하지만 이시언은 기안84를 아랑곳하지 않고 열심히 노를 저었다.

이후 기안84와 이시언은 '아마존 피싱 투어' 사장인 오를란도 아들 에릭의 집에 초대받아 풍성한 만찬을 즐겼다. 기안84는 "대접해주셔서 선물로 그림을 그려 드리고 싶다"며 오를란도 딸의 초상화를 그리기도 했다. 하지만 딸과 눈을 마주치가 "쑥스럽다"며 "못 그리겠다. 자꾸 눈 마주쳐서 어색하다. 쑥스럽다. 예뻐서 그리기 어렵다"고 웃기도 했다.

이날은 또 이웃 이모가 깜짝 등장했다. 이모는 뿌리채소 유카를 삶아 만든 페루의 전통 음료 '마사토'를 만들기 시작했다. 이시언은 유카를 씹고 뱉기를 반복하며 반죽하는 조리법을 보더니 "먹던 걸 뱉을 줄은 상상도 못 했다. 문화 충격이다"라고 놀랐다. 이에 에릭은 "입으로 안 씹고 보관하면 다 상해서 안 된다. 대신 깨끗하게 양치하고 씹는다"며 "씹어놓은 반죽으로 발효시킨다"고 말하기도 했다.

고재완 기자 [email protected]

관련시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