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사쇼’ 화사 “박진영은 유일하게 혼낸 선배” MAMA 공연 비화 고백

‘화사쇼’ 화사가 박진영에게 혼난 적이 있다고 밝혔다.

17일 첫 방송된 tvN 심야 음악 예능 ‘화사쇼’(연출 양정우, 김지인)에서는 가수 박진영이 첫 게스트로 출격했다.

이날 화사는 MAMA 콜라보 무대 당시를 회상했다.  화사는 “비닐 바지 입고 우리 함께 하지 않았나”라고 말했다. 이에 박진영은 당시 방시혁에게 연락왔다며 “‘형 무대 찢었어’라고 왔더라. 내 가수 커리어 중 기억에 남는 무대같다”라고 전했다.

그러자 화사는 “이걸 혼났다고 표현을 하기엔 그런데 함께 무대한 선배 중 혼낸 분은 처음이다”라며 털어놔 박진영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어 그는 “그 무대를 했을 때 연습이 끝나고 이렇게 왔다. ‘화사야 바운스란’ 증거가 없어졌는데 장문으로 왔다”라고 말했다.박진영은 “바운스를 글로 설명했냐”라며 물었고, 화사는 “오히려 다른 무대는 하나도 안 떨렸는데 오직 박진영 선배님 무대만 떨렸다. 아니나 다를까. 저를 무대 전에 저를 부르시더라. 난 혼나는 줄 알았다. 다행히 선배님이 바운스를 레슨을 해주시더라”라고 설명했다.

이에 박진영은 “문자로 보내고 무대 직전에 실전을 했다고?”재차 물었다. 화사는 “다음부터 선배님이랑 하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장난을 치면서도 “선배님들이 저를 찾아주시면 되게 설레는 일인 것 같다. 제가 대단한 것 같고”라며 고마움을 드러냈다.

한편, ‘화사쇼’는 MC 화사와 뮤지션들이 이야기와 음악으로 밤을 채우는 심야 음악 예능이다. 화사는 본인의 음악 작업실에서 친구들과 편안한 시간을 보내며 재미와 위로를 선물할 예정이다. 매주 토요일 밤 12시에 방송된다.

/mint1023/@osen.co.kr

[사진] ‘화사쇼’ 방송화면 캡처

관련시키다